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
고객센터 | 즐겨찾기추가
NEWSACADEMYMAGAZINEPLAYMEDIPLUS포토뉴스
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
오늘 하루만 창닫기
"현 제도에서는 색깔있는 병원 만들기 어렵다"
문영수 해운대백병원장 "외과 강화하면서 내과도 지원, 내부 역량 강화 총력"
2018.06.14 09:58 입력


DailyMedi emedinews@emedinews.co.kr
 
 
회사소개| 개인정보취급방침| 회원약관| 고객지원센터| 제휴 및 광고문의| 저작권안내| 기자회원신청| 기사제보| 정기구독신청| 다이렉트결제